2018.12.12 수 00:15 천안함, 이명박
> 뉴스 > 藝人저널(journal) > 저널리스트 (프리렌서)
     
김정숙 여사의 말과 글
[2호] 2018년 08월 07일 (화) 20:24:53 편집인 kbshdtv@hanmail.net

김정숙 여사의 말과 글

 

김정숙 여사, 청와대 안주인께서는 충북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 봉산3리 마을 60가구 114명중 노인인구가 32명으로 이곳은 지난해 여름 집중호우로 주택 16채가 침수되는 등 수해피해가 극심했던 곳을 찾았다.

마을 주민 분들이 김정숙 여사가 온다는 소식을 듣고 더운 날씨에 마중을 나와 주셨다.

김정숙 여사께서는 한낮 기온 36도. 마을 주민들께 “아휴, 이렇게 더운 날씨에 여기까지 나오셨는데 괜히 더운 날 제가, 안 와도 될 텐데, 괜히 와서 벌서게 되었다”며. “날은 더워지고, 어르신들 물질하시다, 다슬기 잡다가도 돌아가시고 한다니까 마음이 쓰여 가지고 그래서 한번 와야 되겠다, 싶어서 오게 되었다”고 하였다.

   
 

경로당 가는 길, 먼저 기초생활수급자로 혼자 살고 계신 여든 살 안향례 할머니댁을 방문했다. 김 여사께서 인사를 건네며, 2평 남짓한 할머니 방으로 들어갔다. 안 할머니는 “많은 사람들이 도와줘 잘 지내고 있다며, 보러와 줘서 고맙다”고 인사를 했다.

김 여사는 경로회관을 찾아 폭염을 피해 경로당에 모이신 어르신들을 뵙고 더위를 잘 나고 계신지, 어려움은 없으신지 살폈다.

안 할머니는 아들이 암으로 저세상으로 먼저 보내고, 본인도 관절통과 치매증상으로 장기요양 4등급으로 1일 3시간 요양 보호를 받고 있다. 혼자서는 거동이 어려워 방문간호사들이 약과 영양제도 챙겨드리고 혈압도 체크하며, 할머니의 건강을 돌보고 있다.

평소 마을 어르신들을 꼼꼼히 챙기고 있는 전영임 마을 이장과 보건소 방문간호사들도 함께했다.

김정숙 여사는 안 할머니께 시원하게 나들이 하시라고 하얀 모시옷을 선물해드리고 할머니를 부축해 맞은편 경로회관으로 모시고 갔다.

   
 

경로회관에는 마을 어르신 열다섯 분 정도가 더위를 피해 모여 계셨다. 여사께서는 한 분 한 분 포옹을 하며 인사를 나눴다. 특히 전영임 이장에게 "경로당에 에어컨을 틀어드려도 거동이 어려워 못 오시는 분들을 이장님이 직접 모시고 오신다고 들었다"며 이장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김정숙 여사는 어르신들과 함께 건강체조도 함께하고, 폭염예방수칙도 함께 배우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김 여사께서는 마을 어르신들께 "폭염 때문에 다들 어떻게 사시는 가 그게 걱정이 돼서 왔다“며, ”어르신들 여름에 편안하게 시원하게 지내셔야, 그게 자식들, 내 건강 다 보살피는 거다, 그런 말씀을 드리러 왔다“며, ”여기 오면 에어컨도 나오고, 국가에서 이번에 경로당이나 어르신들을 위해서 전기요금도 할인해주고 지원 기간도 연장했다”며, 더위 속 어르신들의 건강을 당부했다.

김정숙 여사는 봉산3리 방송실 마이크를 직접 잡고, 마을 방송을 통해 어르신들께 건강수칙을 들려드렸다.

   
 

"평생 수고하셨으니 이제는 어르신들 건강을 지키는 것이 자식을 위하는 길입니다. 제가 지금부터 드리는 말씀은 꼭 지키셔야 합니다.

우선, 낮 12시부터 오후 5시까지 해가 뜨거울 때는 꼭 실내나 그늘에 계셔야 합니다. 냉방이 잘 되는 경로당을 찾으시면 더 좋을 것 같습니다. 경로당에 나오시면 더위에 잘 계신지 서로 확인을 해 주시고요. 특히 혼자 사시는 어르신들 안부를 챙겨 주십시오.

물을 자주 드시고, 음식물을 조심하셔야 합니다. 특히 우리 어머니들, 남은 음식 아까워 마시고 과감히 버리십시오. 머리가 아프거나, 어지럽거나 몸이 조금이라도 이상하면 얼른 119로 전화하시고요. 아무쪼록 내 몸 소홀히 하지 마시고, 이 무더위를 잘 이겨내시기 바랍니다.

한 어르신께서 "청와대 구경 좀 시켜줘요"라고 말씀하시자, 김정숙 여사께서는 가을에 청와대 한번 모시겠다"고 약속드렸다.

"저도 자식들은 다 가서, 남편이 대통령이라 둘이 산다. 서로 서로 돌보시면서 건강히 계시라며, 봉산3리 어르신들, 시원한 가을에 건강한 모습으로 청와대에서 뵙겠습니다. -끝-

편집인의 다른기사 보기  
ⓒ 예인저널(http://www.kjc24.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2018.12.3. -무형문화재 전승
해상 풍랑특보, 한파주의보가 발효,
藝人저널 소개 | 찾아오시는길 | 민원고발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와룡동 97-1 | H.P 010-7689-0909
등록번호 : 서울시 아00918 | 발행인 : 박종선 | 등록일자 : 2009-07-2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선
Copyright 2009 한국저널리스트클럽.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bshdtv@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