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8.15 토 10:58 ,
> 뉴스 > 藝人저널(journal)
     
북한 선전매체들 도발규탄 결의안 한목소리로 비난.
[2019호] 2019년 10월 07일 (월) 19:59:27 편집인 kbshdtv@hanmail.net

북한 선전매체들 도발규탄 결의안 

한목소리로 비난.

북한 선전매체들이 국회에서 지난달 30일 가결된 북한 핵·미사일 도발 규탄 결의안을 한목소리로 비난.

   
 

대외 선전매체 '조선의 오늘'은 7일 논평에서 "남조선 '국회'가 제 할 바는 내팽개치고 우리를 걸고 드는 그 무슨 '결의안'을 채택한 것은 희대의 정치광대극이라 하지 않을 수 없다.

남조선의 집권 여당은 전쟁당, 역적당과 한짝이 되어 그 무슨 '결의안'이라는 것을 조작함으로써 그들이 떠드는 '대화'와 '평화'도 거짓이라는 것이 드러났다. 현실은 북남합의도 안중에 없고 그 어떤 배신행위도 서슴지 않는 자들과 민족의 운명 문제를 논할 수 없다.

다른 선전매체 '려명'도 이날 '차례질 것은 뼈저린 후회뿐이다' 제목의 글에서 결의안 채택을 "정치 간상배들의 파렴치한 도발 망동"으로 규정하며 국회를 비난했다.

'려명'은 한미군사연습, 미국산 첨단무기 도입과 남측의 미사일 시험 등을 거론하며 "(남측이) 그 누구를 문제시하는 '결의안'이라는 것을 조작한 것은 세상에 없는 희비극, 뭇사람들의 웃음을 자아내는 뻔뻔스러운 작태"라고 썼다.

앞서 국회는 지난달 30일 '북한의 핵 고도화와 미사일 도발 규탄 및 재발 방지 촉구 결의안'을 재석 의원 180명 가운데 168명 찬성으로 본회의에서 가결했다.

결의안은 "국회는 북한이 핵과 미사일 능력을 고도화하기 위해 감행하는 일체의 군사적 행위와 도발이 한반도 안정과 평화를 위협하는 행위임을 분명히 확인하며, 북한 정권에 일체의 군사적 도발 행위를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며 북측에 9·19 군사합의 등의 충실한 이행을 요구하는 내용을 담았다.

편집인의 다른기사 보기  
ⓒ 예인저널(http://www.kjc24.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예술은 제3의 산업, 생계를 보장해야
PADAF 2020 제10회 융복합공
제9회 서울아리랑 정기공연
온라인으로 만나는 정원리더 양성과정!
서울시, 11만호 추가공급… 3040
등록 캠핑장에서 안전한 여름휴가 즐기
이용선 의원, “서부광역철도 착공,
집중호우에 따른 문화재피해 현황 및
「국민체육진흥법」 징계정보시스템 구축
체육인 인권 보호 강화, 「국민체육진
藝人저널 소개 | 찾아오시는길 | 민원고발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종로구 와룡동 97-1 | H.P 010-7689-0909
등록번호 : 서울시 아00918 | 발행인 : 박종선 | 등록일자 : 2009-07-2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선
Copyright 2009 한국저널리스트클럽.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bshdtv@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