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2.7 화 10:16 ,
> 뉴스 > 藝人저널(journal) > 문 화
     
“헝가리 국가민속유산축제‘대한민국 주빈국 초청’ 행사 성료”
[220822호] 2022년 08월 22일 (월) 16:47:23 박종선 편집인 겸 기자 kbshdtv@hanmail.net

“헝가리 국가민속유산축제‘대한민국 주빈국 초청’ 행사 성료”

헝가리 대통령 노바크 커털린(Novak Katalin) 방문,

“한국은 전통과 현대의 조화가 잘 어우러진 나라”-

2022년 ‘헝가리국가민속유산축제’에 대한민국이 주빈국으로 초청되어 현지 관계자 및 관객들의 환호 속에 행사를 성황리에 마쳤다.

   
사진:가까이에서 호랑이 탈을 구경하는 슈미트 팔 전 헝가리대통령과 박철민 대사

유럽 전 지역에서 찾아오는 민속, 전통 분야의 최대 축제인 동 축제는 8월 19일부터 21일까지 부다 왕궁 마차시 성당 부근에서 3일간 개최되었으며, 문화원은 전통문화예술뿐만 아니라 한식, 한복 등 다채로운 한국의 모습을 선보이며,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 즐길 거리를 제공했다.

공예 부스에서는 낙화장 분야 국가무형문화재인 김영조 장인, 단청분야 서울시 무형문화재 김수연 장인 등이 참가, 조각보, 낙화장, 단청, 민화, 한글서예, 지승 공예 등을 선보였고 관람객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체험 부스도 운영했다. 맹욱재, 한주은 도예가는 한국의 전통 도자를 현대적으로 응용한 생활도자를 소개했다.

관람객들은 민화를 직접 그려보고, 지승으로 브로치를 만들거나 접시에 자개를 붙이는 등 한국문화를 경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37도가 넘는 무더위에도 불구하고 서예 부스에는 본인의 이름이나 좋아하는 한글 단어를 쓴 서예 작품을 받기 위한 줄이 길게 이어졌다.

   
사진:공연단에게 선물을 건네받는 관람객

특히 뜨겁게 불에 달군 인두로 종이에 그림을 그리는 김영조 장인의 부스에는 현지 언론과 관람객들의 관심이 집중되었다. 낙화 작품을 구경한 한 방문객은 “불로 새기는 낙화 작품이 이렇게 섬세하고 아름다울지 몰랐다”며 “이런 진귀한 기법을 직접 눈으로 경험할 수 있어 인상적이다”라고 전했다.

또한 축제에서 공연을 펼치는 모든 참가자들이 함께한 길놀이는 한국공연단과 현지인들이 함께하며 신명을 자아냈다. 극단 꼭두광대의 대형 탈, 타고의 사물놀이와 상모돌리기, 제주특별자치시도립무용단의 부채춤 등 현지인들은 길놀이 공연에 함께 어깨를 들썩이고 장단을 맞추고 환호했으며, 연신 사진을 찍고 영상을 촬영했다.

축제 이튿날인 20일에는 헝가리 대통령 노바크 커털린(Novák Katalin)이 직접 방문해 한국 문화에 대한 관심을 표현했다. 헝가리 농업부 장관 너지 이슈트반(Nagy István)과 함께 방문한 대통령은 낙화 작품 부스와 생활도자, 단청 및 조각보 부스를 둘러보며 “조각보와 단청의 색감이 굉장히 다양한데도 조화롭고 아름답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한국이 최첨단 기술로 가장 발전한 나라 중 하나임에도 현대와 전통이 한데 잘 어우러져 있는데, 그 이유는 깊이 있는 전통을 해치지 않고 전통을 기반으로 잘 계승해 가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사진:길놀이 공연을 즐기는 방문객들

이 외에도 21일 한복 소개 행사에는 2010년 헝가리대통령을 역임한 슈미트 팔(Schmitt Pál)의 부인 카탈린 마크라이(Katalin Makray) 여사가 참여하기도 했다. 여사는 한복 쇼 무대에 올라 한복의 아름다움을 직접 전했다. 여사는 “한복은 헝가리의 전통 의상과는 다른 또 다른 매력이 있다”며 “색과 문양과 소재에 따라 각기 다른 아름다움을 자아낸다. 한복을 입으면 모두들 우아해지고 기품있어 지는 것 같다.”고 한복에 대한 사랑을 드러냈다.

떡볶이, 만두, 김밥, 김치 등 한식에 대한 관심도 높았다. 또한 문화원에서 선물로 나눠준 태극부채를 부치며 냉유자차나 한국 빙과류 아이스크림을 먹으며 잠시 더위를 피하기도 했다.

   
사진:극단 꼭두광대의 공연 일어서다를 즐기는 관객들

축제를 주관한 헝가리민속협회 팔 미클로쉬니(Pál Miklósné) 회장은 “한국문화의 깊이와 아름다움을 실감할 수 있는 자리였다. 다채로운 콘텐츠 덕분에 축제가 더욱 풍성하고 성공적으로 치러질 수 있었다.”며 주빈국 행사를 준비한 해외문화홍보원과 주헝가리한국문화원에 감사를 전했다.

박종선 편집인 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예인저널(http://www.kjc24.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윤대통령의 자체 핵무장 보유 발언과
‘창경궁 정월 대보름 ’보름달’행사
입춘 맞아 선보이는 국가무형문화재 공
국가무형문화재‘나전장’보유자’로 박재
<2023년 문화재청 주요업무계획 핵
- 김동근 의정부 시장 지역사회 아름
'BTS숲' 가볼까! 한강공원에 생긴
문화재청, 23년 자연유산 민속행사
藝人저널 소개 | 찾아오시는길 | 민원고발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의정부시 흥선로 63-11 3층 | H.P 010-7689-0909 | 팩스 070-7633-6314
등록번호 : 경기, 아53078 | 발행인 : 박종선 | 등록일자 : 2009-07-2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선
Copyright 2009 한국저널리스트클럽.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bshdtv@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