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6.1 목 00:53 ,
> 뉴스 > 藝人저널(journal) > 문 화
     
주헝가리, 한국문화원 제2기 피아니스트 한지호 12월 4일 부다페스트 뮤직센터 공연
[221130호] 2022년 11월 30일 (수) 13:19:45 견순애 문예 위원 kyeon3372@naver.com

주헝가리, 한국문화원 제2기 피아니스트 한지호 12월 4일 부다페스트 뮤직센터 공연

 

- 방랑과 윤회와 구원의 서사 구조를 그리는 세 명 작곡가,

리스트, 슈베르트, 윤이상의 곡으로 헝가리 관객과 만나 -

   
 

해외문화홍보원(KOCIS, 원장 김장호)과 주헝가리한국문화원(원장 인숙진, 이하 문화원)은 오는 12월 4일 피아니스트 한지호의 <방랑자 WANDERER> 공연을 선보인다.

본 무대는 문화원 제2기 상주예술가로 선정된 피아니스트 한지호의 2022년부터 2023년 까지 올리게 될 총 네 번의 공연 중 두 번째 무대로, 부다페스트 뮤직 센터에서 작곡가 윤이상, 리스트, 슈베르트, 그레고리 롤랜드의 곡을 연주한다.

문화원 상주예술가는 세계적으로 활동하는 우수 한국 예술인을 현지에 깊이 있게 소개하기 위해 2020년 시작된 프로그램이다. 문화원 상주예술가로 선정되면 2년 동안 본인의 음악세계를 보여주는 다양한 공연 기회를 갖게 된다. 제1기 상주예술가로는 부다페스트 오페라 오케스트라 수석 첼리스트 정호승이 활동한 바 있다.

글렌 굴드와 빌헬름 켐프의 접점에 있는 피아니스트 한지호

상주예술가 피아니스트로서의 두 번째 솔로 연구작을 선보이다

하노버 국립음악대학에서 피아노 최고 연주자 과정을 마친 한지호는 독일에 기반을 둔 콘서트 피아노로서 광범위한 레퍼토리를 보유한 독특한 연주자로 평가받고 있다. 2014년에는 ARD 국제 음악 콩쿨(독일)에서 청중상 및 위탁 작품 부문 최우수상, 서울 국제 음악 콩쿨 1위(한국), 지나 바카우어 국제 아티스트 피아노 콩쿨 은메달(미국), 올해 2022년에는 현대음악 분야에서 제일 권위 있는 콩쿨로 잘 알려진 오를레앙 국제 피아노 콩쿨에서 3위 및 윤이상 특별상을 수상하였다. 솔리스트로서 여러 페스티벌에서, 또한 폭넓은 협주곡 레퍼토리를 보유한 연주자로서 세계 유수의 오케스트라에서 활발한 연주활동을 하고 있다. 지난 2021년에는 뮌헨의 극장에서 베토벤 후기 소나타 피아노 곡을 선보이며, 남독일신문(Süddeutsche Zeitung)으로부터 글렌 굴드와 빌헬름 캠프의 접점에 있는 피아니스트로 평가받은 바 있다.

지난 번에 이은 본 무대에서 한지호는 구조와 철학에 중점을 두고, 세 명 작곡가의 곡을 집중 소개한다. “작곡가는 음악을 통해 그들의 말을 하는 사람입니다. 따라서 어떤 음악은 후반부로 갈수록 견고한 결론에 도달하기도 하고, 그저 스쳐지나가기만도 하고, 반대로, 여러 드라마를 거치다 다시 처음으로 돌아오기도 합니다. 이번에 연주하는 윤이상과 리스트의 곡은 모두 많은 발전부와 드라마를 거친후 결국은 하나의 주제(본질)로 귀결되는 모습을 보입니다. 연주하는 작품들 모두 인생에 대한 깊은 성찰을 직간접적으로 품고 있다고 생각하며, 이번 공연에서 그런 구성의 서사를 관객들에게 소개하고 싶습니다.”

문화원장은 “우수한 한국 예술가들이 많은데 일회성 공연으로는 그들의 음악세계를 현지에 제대로 소개하는데 한계가 있었다.”며, “이번 상주예술가 활동을 통해 피아니스트 한지호가 현지 관객들과 소통하며 더 많은 사랑과 관심을 받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지호의 다음 공연은 2023년 6월과 11월에 열릴 예정이다.

견순애 문예 위원의 다른기사 보기  
ⓒ 예인저널(http://www.kjc24.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정의사회와 민주사회의 실종 - 한효섭
경수연보존회, 23 쇠귀할매 경수연
서울아리랑보존회, 제13회 서울아리랑
제17회 대한민국 전통예술무용·연희대
당신의 소신은 아직도 노예정신인가?
대한제국기 영빈관’ 덕수궁 돈덕전 현
썩을 대로 썩은 오늘의 파렴치한 국회
성북구, 제15회 성북세계음식축제 '
의정부 현장시장실 시즌Ⅲ 아
‘고판사’ 23, 장애인들을 위한 판
藝人저널 소개 | 찾아오시는길 | 민원고발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의정부시 흥선로 63-11 3층 | H.P 010-7689-0909 | 팩스 070-7633-6314
등록번호 : 경기, 아53078 | 발행인 : 심남섭 | 편집인 : 박종선 | 등록일자 : 2009-07-2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선
Copyright 2009 한국저널리스트클럽.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bshdtv@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