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5.21 화 09:54 연합뉴스,
> 뉴스 > 藝人저널(journal) > 문 화
     
확 바뀐 '제야의 종' 행사…새해 '자정의 태양' 뜬다
[231227호] 2023년 12월 27일 (수) 11:00:53 김응삼 예술 취재단장 kbshdtv@hanmail.net

 

확 바뀐 '제야의 종' 행사…새해 '자정의 태양' 뜬다

 
 
12.31. 23:00~2024.1.1. 01:00, 보신각~세종대로에서 ‘2023 제야의 종·새해맞이 카운트다운’ 행사가 열린다.
12.31.~1.1. 보신각~세종대로에서 ‘2023 제야의 종·새해맞이 카운트다운’ 행사가 열린다.
 
2024년 0시, 세종대로에 지름 12m 규모의 ‘자정의 태양’이 떠오릅니다. 서울시는 12월 31일 밤 11시부터 다음날인 2024년 1월 1일 새벽 1시까지, 보신각~세종대로에서 ‘2023 제야의 종·새해맞이 카운트다운’ 행사를 진행합니다. 올해 행사는 전 세계인이 즐길 수 있는 글로벌 축제로 펼쳐지는데요, 보신각 타종과 함께 세종대로에서 떠오르는 ‘자정의 태양’은 잊지 못할 장관을 선사할 예정입니다. 더욱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마련된 ‘2023 제야의 종·새해맞이 카운트다운’ 행사를 소개합니다.   

서울시는 오는 12월 31일 밤 11시부터 다음날인 2024년 1월 1일 새벽 1시까지, 보신각~세종대로에서 ‘2023 제야의 종·새해맞이 카운트다운’ 행사를 개최한다. 길었던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처음으로 ‘마스크 없이’ 맞이하는 벅찬 새해맞이 행사인 만큼, 예년보다 더욱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마련된다.

보신각에서 세종대로로 이어지는 약 400m 거리에서 ▴사전공연 ▴거리공연(퍼레이드) ▴새해맞이 카운트다운 ▴새해축하공연이 펼쳐진다. 먼저 보신각 타종 전, 약 40분간(23:00~23:40) 사전공연과 거리공연(퍼레이드)을 통해 새해맞이의 흥겨운 분위기를 고조시킨다. 기다림의 순간 자체를 ‘즐거운 경험’으로 만들겠다는 목표다.

사전공연은 보신각 앞에 설치된 특설무대에서 퓨전 국악그룹 ‘S.O.S(Season of Soul)’이 출연하여 가야금, 대금, 바이올린, 판소리가 어우러진 퓨전국악 무대를 선보인다.

거리공연(퍼레이드)은 보신각~세종대로까지 이어지는 400m 구간에 세 곳의 구역을 나누어 ▴메시지 깃발 퍼포먼스 ▴탈놀이와 북청사자놀음 ▴농악놀이패 공연을 선보인다.

 
보신각~세종대로 행사장 구성안
보신각~세종대로 행사장 구성안

메시지 깃발 퍼포먼스는 서울의 새로운 브랜드인 ‘서울 마이 소울(Seoul my Soul)’과 ‘서울윈터페스타(서울윈타)’의 로고를 깃발에 담아 화려한 군무를 선보인다.

탈놀이와 북청사자놀음은 전통연희 전문단체 ‘샘도내기’가 참여하여 우리 전통의 ‘봉산탈춤’과 ‘북청사자놀이’를 선보일 예정이다. 예로부터 액운을 쫓고 행운을 불러오는 의미가 있었던 전통 공연인 만큼, 전 세계인과 함께 새해의 안녕과 평화를 기원할 계획이다.

농악놀이패 공연에는 전국농악연합회가 참가하여 시민들과 한바탕 농악 놀음을 펼칠 예정이다. ‘농악’은 아리랑과 함께 유네스코 인류 무형유산에 등재되어 있는 만큼, 세계인에게 한국 특유의 흥과 위대한 문화유산을 알릴 기회가 될 것이다.

한편, 올해 보신각 타종은 시민들이 직접 추천한 시민대표 등 총 18명의 타종인사가 선정되었다. 올 한해 우리 사회에 귀감이 되며 시민들에게 희망을 줬던 인물들이 직접 보신각 타종에 참여하게 된다.☞[관련기사] 올해 '제야의 종' 누가 울릴까? 서현역 의인 등 18인 공개

서현역 ‘묻지마 칼부림’ 피해자들을 구한 18세 의인 윤도일 씨, 매장 밖에서 쓰러져 있는 홀몸노인 생명을 구하고 사비로 병원비를 지원한 김민영 씨 등 우리 사회 가까운 곳에서 활약한 의인들이 ‘올해의 얼굴’로 선정되었다.

 
자정의 태양은 지름 12m 규모의 거대한 ‘태양’ 구조물로, 새해가 떠오르는 여명의 순간을 연출할 예정이다.
자정의 태양은 지름 12m 규모의 거대한 ‘태양’ 구조물로, 새해가 떠오르는 여명의 순간을 연출할 예정이다.

사전공연·거리공연 후에 새해를 알리는 보신각 종소리가 들리기 시작하면, 세종대로에서 ‘세상에서 가장 빠른 새 해’인 ‘자정의 태양’이 떠오른다.

자정의 태양은 지름 12m 규모의 거대한 ‘태양’ 구조물로, 어둠이 걷히고 새해가 떠오르는 여명의 극적인 순간을 연출할 예정이다. 서울에서 떠오른 ‘세상에서 가장 빠른 새 해’의 장면을 통해 서울이 전하는 희망의 메시지를 전 세계로 전파하겠다는 목표다.

‘자정의 태양’이 떠올라 2024년 새해를 밝힌 후에는, 세종대로 카운트다운 무대에서 본격적인 새해 축하 공연이 시작된다. 새해 축하 공연 무대에는 앰비규어스 댄스컴퍼니, 제로베이스원, 엔하이픈, 더보이즈, 오마이걸이 참여하여 흥겨운 ‘케이댄스’와 ‘케이팝’으로 새해를 힘차게 열어나갈 계획이다.

공연은 별도의 신청 없이 당일 현장에서 자유롭게 관람 가능하다. 이번 새해맞이 축하공연 무대는 MBC-TV 가요대제전을 통해 방송으로도 시청할 수 있다. 한편, 시민 모두가 안전하고 편리하게 새해맞이 행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철저한 안전대책을 마련했다.

안전한 행사진행을 위하여 서울시 및 종로구, 교통관리요원 및 안전관리요원 등 총 1,100여명을 투입할 예정으로 2022년(570여명) 대비 약 두 배 가까이 증가한 규모이다. 경찰·소방 등 유관기관에서도 별도 인력을 지원하여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보신각~세종대로 현장에 응급 의료 인력이 상주하는 현장안내부스 9동, 추위를 피해갈 수 있도록 한파쉼터 6동을 설치한다. 자세한 부스 위치는 서울윈터페스타 누리집에서 12월 27일부터 확인할 수 있다.

 
‘2023 서울콘’ 포스터
‘2023 서울콘’ 포스터

또한 올해 ‘제야의 종·새해맞이 카운트다운’ 행사는 보다 많은 시민들이 보신각 이외의 장소에서도 카운트다운 장면을 편리하고 쾌적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DDP, 세종대로에서 삼원 생중계를 진행한다. ‘라이브 서울’을 통해서도 생중계 된다.

이외에도 서울경제진흥원이(SBA) 주최하는 ‘서울콘(Seoul Con)’과 연계하여 서울콘에 참여하는 50여개 국 인플루언서 3천 여 팀이 서울의 새해맞이 순간을 자신의 채널을 통해 전 세계로 생중계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30억 구독자' 전 세계 인플루언서 '서울콘' 모인다!

ⓒ 예인저널(http://www.kjc24.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한누리예술협회 홀로 삶을 살아가는 독
제1회 꿈의숲 아시아 소리축제 개최
이기적인 서울대 졸업생 나라에 득이
창경궁에서 해설과 함께 만나는 궁중무
역사·한복·예술 분야 전문가들에게 듣
윤석열정부 2년 국민보고 및 기자회견
창경궁관리소, 지역 어르신 초청 ‘쉼
석촌호수 패션쇼 직관할 분! 10일부
청와대 개방 2주년, 종합예술공연 ‘
퇴근길 귀호강! 하현우 보러 서울광장
藝人저널 소개 | 찾아오시는길 | 민원고발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의정부시 흥선로 63-11 3층 | H.P 010-7689-0909 | 팩스 070-7633-6314
간 별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기,아53079 | 발행인 : 심남섭 | 편집인 : 박종선 | 등록일자 : 2009-07-2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선
Copyright 2009 발행처 : 한국저널리스트클럽.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bshdtv@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