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5.22 수 09:33 연합뉴스,
> 뉴스 > 藝人저널(journal) > 문 화
     
하회·양동마을가옥 기본생활시설 문화재청 허가 없이 설치·수리 가능
[240208호] 2024년 02월 08일 (목) 17:13:55 박종선 편집인 겸 기자 kbshdtv@hanmail.net

 

문화재청, 하회·양동마을가옥 기본생활시설 허가없이 설치·수리 가능

 

- 생활기본시설의 경미한 수리는 문화재청 허가 불필요, 슬레이트 집은 자비로 수리 가능

- 집주인-지자체간 협의 지연으로 예산 집행률 저조… 협의완료된 가옥에 한해 예산 편성 예정

 

□ 세계유산 지정됐지만…살기 힘들어 떠나는 주민들, 보수 예산 급감…보존 대안 모색해야 (KBS대구, 2.7.)

ㅇ 집안에 작은 시설 보수도 문화재청에 일일이 보고해야 하고, 실제 수리까지 6개월 이상 걸림. 내부 시설을 넓히려 해도 공사 절차가 까다로우며, 불편한 생활 여건으로 주민들이 떠나가고 있음.

ㅇ 보수가 지연되는 가옥이 100여 건 가까이 되나, 관련 예산은 3년 새 40% 넘게 삭감됨.

   

사진: 하회·양동마을가옥

<문화재청 입장>

□ 가옥의 생활기본시설은 문화재청의 허가 없이 설치·수리가 가능

ㅇ 문화재청에서는 2011년 「국가민속문화재 생활기본시설 설치기준(문화재청 고시)」을 제정하여 부엌, 화장실, 욕실, 냉난방시설 등을 생활기본시설로 규정했으며, 이러한 시설들의 설치 허가권은 지자체에 위임되었기 때문에 일일이 문화재청의 허가가 필요하지 않습니다.

< 생활기본시설 설치기준 제․개정 현황 >

(‘11년) 화장실, 부엌 입실시설 설치 (‘13년) 욕실 이중창호 설치 (‘14년) 이동 편의시설 설치

(‘15년) 처마 빗물받이 설치 (‘23년) 방풍용 설비 설치

□ 가옥 소유자-지자체간 협의 지연으로 예산을 미집행한 경우가 다수이며, 저조한 예산 집행률에 따라 보수 예산을 합리적으로 조정하였습니다.

ㅇ 보수 예산 신청을 하는 가옥 중 문화유산 원형이 아닌 슬레이트 지붕 수리 등을 제외하고, 실제로 국비 지원이 가능 보수 신청 건수는 한 해 총 30건(양동마을 12건, 하회마을 18건 / ‘24년 예산 기준)에 불과합니다.

※ 슬레이트 등 변형지붕 가옥은 초가지붕으로 환원 시에 보조금 지원이 가능

ㅇ 한편, 가옥을 실제 수리하는 과정에서 가옥 소유주와 수리를 진행하는 지자체 간 협의과정이 길어짐에 따라 예산을 받아놓고도 실제 집행을 하지 못한 경우가 다수 있었으며, 실제로 양동마을과 하회마을은 최근 4개년 간 해당연도 교부 예산의 집행률이 평균 10% 정도로 매우 저조한 상황입니다.

이러한 저조한 예산 집행률, 사업의 필요성 및 시급성 등을 종합적으로 감안하여 올해 보수 예산이 삭감되었습니다.

문화재청은 차후 예산 편성 시 협의가 완료된 가옥에 한해서 예산을 편성하는 등 예산 확보와 집행 관리를 보다 철저히 해나갈 계획입니다.

<최근 4년간 양동마을과 하회마을 문화재보수정비 해당연도 편성예산 및 집행률>

(금액 단위 : 백만원, 집행률 : %)

년도

2020년도

2021년도

2022년도

2023년도

2024년

예산

교부

집행

집행률

교부

집행

집행률

교부

집행

집행률

교부

집행

집행률

교부

양동

2,757

272

9.9

2,091

215

10.3

1,547

69

4.5

2,001

122

6.1

1,067

하회

2,504

306

12.2

2,605

102

3.9

3,760

-

-

2,200

595

27.0

1,022

5,261

578

11.0

4,696

317

6.8

5,307

69

1.3

4,201

717

17.1

2,089

 

 

박종선 편집인 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예인저널(http://www.kjc24.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한누리예술협회 홀로 삶을 살아가는 독
제1회 꿈의숲 아시아 소리축제 개최
이기적인 서울대 졸업생 나라에 득이
윤석열정부 2년 국민보고 및 기자회견
역사·한복·예술 분야 전문가들에게 듣
창경궁관리소, 지역 어르신 초청 ‘쉼
2024 서울생활예술페스티벌 기획공연
석촌호수 패션쇼 직관할 분! 10일부
제18회 전통예술 무용·연희 대제전
정부-국가유산청(문화재청) 05. 1
藝人저널 소개 | 찾아오시는길 | 민원고발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의정부시 흥선로 63-11 3층 | H.P 010-7689-0909 | 팩스 070-7633-6314
간 별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기,아53079 | 발행인 : 심남섭 | 편집인 : 박종선 | 등록일자 : 2009-07-2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선
Copyright 2009 발행처 : 한국저널리스트클럽.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bshdtv@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