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7.23 화 09:36 연합뉴스,
> 뉴스 > 藝人저널(journal) > 문 화
     
영국·런던에서 한국현대미술의 원류 선보인다
[240703호] 2024년 07월 03일 (수) 08:12:22 박종선 편집인 겸 기자 kbshdtv@hanmail.net

 

영국·런던에서 한국현대미술의 원류 선보인다

 

- 7.4.~8.23. 주영한국문화원에서 ‘대한민국예술원 영국 특별전’ 개최

 

- 최종태, 이종상, 정상화 등 현 회원 13명과 천경자, 김환기, 서세옥 등 작고 회원 4명의 작품 총 26점 소개

 

대한민국예술원(회장 신수정, 이하 예술원)은 7월 4일(목)부터 8월 23일(금)까지 영국 런던에 있는 주영한국문화원(원장 선승혜)에서 ‘대한민국예술원 개원 70주년 기념 영국 특별전’(이하 영국 특별전)을 개최한다.

- 2017년부터 재외 한국문화원 특별전 통해 한국현대미술 원류 소개

예술원은 1954년 개원 이래 70년 동안 우리나라 예술 발전을 위해 힘써왔으며 그 중심에는 우리나라 예술사에 공헌한 예술원 회원들이 있다. 그중 미술 분과 회원들은 1979년부터 매년 국내 미술전을 열어 미술 저변을 확대해왔고 2017년부터는 재외 한국문화원 특별전을 개최해 한국현대미술의 원류를 해외에 소개하고 있다.

2017년 중국 북경에서의 주중한국문화원 특별전을 시작으로, 일본 오사카 한국문화원(2018년), 아랍에미리트 문화재단(2019년), 주프랑스한국문화원(2021년), 미국 주워싱턴한국문화원(2022년), 호주 주시드니한국문화원(2023년)에 이어 올해는 주영한국문화원(런던)에서 특별전을 개최한다.

- 영국 특별전, 미술 분과 현 회원 13명, 작고 회원 4명 작품 총 26점 전시

영국 특별전에서는 미술 분과 현 회원 13명([한국화]이종상, [서양화]윤명로·유희영·박광진·김숙진·정상화, [조각]전뢰진·최종태·엄태정·최의순, [공예]이신자·강찬균, [건축]윤승중)의 작품을 통해 한국 현대미술의 오늘을 있게 한 원로 미술인들의 활동상을 소개한다. 또한 작고회원 4명([한국화] 천경자·서세옥, [서양화]김환기, [서예]권창륜)의 작품을 전시해 예술원의 지난 70년 여정을 함께한 선배와 동료 미술인들의 발자취도 되짚어본다.

주영한국문화원은 지난 2008년 설립 이래 영국 내 한국문화 확산을 위해 한국과 영국 현지의 문화예술기관과 지속적으로 협력해왔다. 특히 전시 분야에서 한국 중견작가를 소개하고 신진작가를 발굴․양성하는 등 작가 개개인의 활동을 지원하고 한국 시각예술 분야 확장을 뒷받침해왔다.

주영한국문화원 선승혜 원장은 “영국 런던에서 대한민국예술원 미술 분과 회원들의 작품을 통해 한국현대미술의 원류를 보여주게 되어 영광이다. 특히 올해는 영국에서 한국현대미술을 풍성하게 소개하는 해로서, 대한민국예술원 70주년을 기념하는 특별전을 통해 20세기 한국미학을 감상하는 소중한 기회를 준비했다.”라고 전시의 의미를 전했다.

예술원 신수정 회장은 “주영한국문화원의 노력으로 영국 내 한국미술에 대한 관심이 어느 때보다 높은 지금, 예술원 70년 역사 속에서 한국현대미술의 기틀을 마련한 원로 미술가들의 어제와 오늘을 보여주는 작품 전시는 한국현대미술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데 큰 의미가 있다.”라고 밝혔다.

□ 전시개요

ㅇ전시명: (국문)대한민국예술원 개원 70주년 기념 영국특별전

(영문)Across the Decades: Celebrating the 70th Anniversary

of the National Academy of Arts, Republic of Korea 1954-2024

ㅇ전시기간: 2024. 7. 4.(목)~8. 23.(금)

ㅇ전시장소: 주영한국문화원 전시실

ㅇ전시작품: 미술분과 현 회원 13명 및 작고회원 4명 작품 총 26점

ㅇ주 최: 대한민국예술원, 주영한국문화원

   
 

연번

성 명

작품명

제작년도

재료

크기(cm)

비고

1

전뢰진

소녀의 꿈

1991

대리석

60×23×53

 

2

이신자

무제

1990년대

모사(毛絲)

69×82

 

3

이신자

산의 정기

1990년대

모사(毛絲)

76×91

 

4

최종태

가족

2024

나무에 채색

29×32×100

 

5

최종태

누워있는 사람

2023

나무에 채색

35×78×20

 

6

윤명로

조망-바람부는 날

1988

린넨에 철분, 바인더, 아크릴릭

130.5×89.5

 

7

윤명로

바람부는 날 MIX-1008

2015

린넨에 철분, 바인더, 아크릴릭

90×130.5

 

8

이종상

원형상-구룡폭

2004

장지에 수묵

160.6×130.6

 

9

유희영

작품 2005V-5

2005

캔버스에 유채

73×73

 

10

박광진

자연의 소리 2021-10-A

2021

캔버스에 유채

110×120

 

11

박광진

자연의 소리 2022~23-15

2023

캔버스에 유채

110×120

 

12

엄태정

에네르기 72-4

1972

구리

57×45×40

 

13

엄태정

은하

2023

구리

70×30×43

 

14

김숙진

자화상

2001

캔버스에 유채

79.2×59.7

 

15

김숙진

한나 양

2019

캔버스에 유채

71.5×59.5

 

16

강찬균

해오름_편지함

2024

황동

185×65×7

 

17

강찬균

새아침_수납함

1979

백동

45×100×10

 

18

최의순

작품 023

2023

석고, 마대, 철사

80×60×50

 

19

최의순

작품 024

2024

석고, 마대, 철사

70×94×76

 

20

정상화

무제81-2-21

1981

캔버스에 아크릴릭

100.5×73

 

21

정상화

무제84-1-12

1984

캔버스에 아크릴릭

121×50.5

 

22

윤승중

밀레니엄 게이트 프로젝트

1999

사진패널

60×80 (5pcs)

 

23

김환기

무제

1968

종이에 유채

55.5×38

 

24

천경자

여인상

1985

종이에 채색

60.8×45.5

 

25

서세옥

사람들

2010

한지에 수묵

158.5×111

 

26

권창륜

공납만경(空納萬竟)

2021

화선지에 먹, 인주

70×109

 

박종선 편집인 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예인저널(http://www.kjc24.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연봉 1억 2천만 원 노조가 국가를
권력은 정직하고 겸손해야 한다.
제1회 북한이탈주민의 날 윤석열 대통
직위는 권력이 아니고 봉사이다.
2024 광무대 전통상설공연
尹 대통령, 영동, 논산, 서천, 완
김동근 시장, ‘의정부 비즈니스 콤플
유인촌 장관 ‘영화진흥위원회 업무보고
서울광장 10배 규모…경희궁 일대,
에코델타동! 부산이 미국의 식민지였던
藝人저널 소개 | 찾아오시는길 | 민원고발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의정부시 흥선로 63-11 3층 | H.P 010-7689-0909 | 팩스 070-7633-6314
간 별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기,아53079 | 발행인 : 심남섭 | 편집인 : 박종선 | 등록일자 : 2009-07-2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선
Copyright 2009 발행처 : 한국저널리스트클럽.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bshdtv@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