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藝人저널(journal) > <커버스토리>-기획 인터뷰
     
이은영 이사장, 예술인 역량강화에 앞장서다
[230926호] 2023년 09월 26일 (화) 19:20:54 박종선 편집인 겸 기자 kbshdtv@hanmail.net

 

이은영 이사장, 예술인 역량강화에 앞장서다

 

- 협동조합원이 학교를 찾아가 문화예술 활성화 -

 

우먼파워 인터뷰 - 이은영 이사장

   
 

협동조합은 19세기 영국에서 세계최초로 이윤을 추구하지 않고 이론적 바탕을 둔 조합원들만을 위한 사회주의자 로버트 오언(Robert Owen, 1771~1858)으로부터 출발했다. 조합성격에 따라 사업적 기능별로 신용·기업형·생산성·소비형·협동조합 등으로 분류할 수 있다.

예술인협동조합(테라페이아·Therapeia)은 문화예술·연출기획을 수행하는 과업에 종사하는 다양한 전문예술인들이 모여 만든 단체이다. 단체끼리 프로젝트를 함께 수행하기도 하고, 컨소시엄을 구성하여 입찰을 따내기도 한다. 또 비용절감을 위해 공동홍보 등의 목적을 두고 활동하고 있는 이은영 '예술인협동조합' 이사장과 종로 3가에 있는 커피향이 그윽한 한 카페에서 인터뷰를 가졌다.

   
사진: 전문예술인들

- 전문예술인 중심의 예술체험 교육 활성화

이은영 이사장은 협동조합 기본법(2011.11.17.) 제정에 의하여 문화예술 대표도시 은평구청으로부터 예술인협동조합 설립인가를 받아 한국예술인복지재단의 예술인활동증명을 통해 경제적·사회적·문화적·기초적인복리증진을 위한 예술인들의 안내역할에 많은 도움을 주고 있다.

조합설립의 가장 큰 이유로 모든 국민이 문화예술을 향유하는 능력과 창조력을 함양하기 위하여 능력을 키우는 것을 그 목적으로 두고 있으며, 나이·성별·장애·사회적 신분·경제적여건·신체적조건·거주지역 등에 관계없이 자신의 관심과 적성에 따라 평생에 걸쳐 문화예술을 체계적으로 학습하고 교육받을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며, 특히‘유치원·초등학교 학생 중심’으로 예술체험활동을 할 수 있도록 교육을 돕고 있다.

그리고 이를 통해 프리랜서 예술인들이 안정된 일거리를 얻기 위함이며, 개인별로는 여기저기 돌아다니면서 협상과 계약을 하는 게 아니라 조합의 지위에서 공공의 이익을 도모하는 계약을 맺을 수도 있고, 또 다양한 분야의 예술가들이 의기투합해 온·오프라인을 통해 함께 정보를 공유할 수 있도록 예술인협동조합을 설립하였다”고 한다. 이를 통해 학생들은 창의적인 다양한 문화예술체험의 기회를 갖게 되었고 사회적 약자인 예술인들은 권익보호를 받을 수 있도록 하였다.

   
사진: 전문예술인 방과 후 교사들

- 예술인 조합원 활동의 장점

협동조합을 설립하면 단체가 된다. 예술인협동조합은 우선 18개 분야의 예술인전문가를 선정해 이들이 우선 서울·경기 중심으로 유치원·초등학교에서 맞춤형 예능교육을 펼칠 수 있도록 선정하였고 추후 18개 분야 외 다른 분야도 회원가입을 한 회원에게는 기회가 주어질 계획이다. 학생들이 원하는 학교중심에 맞추어 문화예술을 정규과목으로 선정하여 꾸준히 배울 수 있도록 전문예술조합원이 방문교육을 통해 학교문화예술교육 활성화와 더불어 문화예술 향유의 기회를 확대해 나아가고자 하였다.

그리고 예술인들에게는 개인이 할 수 있는 일은 한계가 있기 마련, 처음에는 즐거운 마음으로 일을 시작을 하지만 어느 순간 지치고 힘들 때, 마음에 맞는 예술가들이 모이면 재미나고 즐겁게 일할 수 있는 분위기가 만들어지기 마련이다. 또 한편으로는 정신적으로 도움이 되는 그러한 장점을 활용한다면 지치지 않고 재미있게 일할 수 있을 것이다.

   
사진: 은평마을 교육한마당 체험장

- 조합설립을 위해 각종 전공분야 습득

이은영 이사장 그는 서울 홍은동에서 1녀 2남중 장녀로 태어났다. (작은아버지가 소리꾼 이남행 씨다) 은평구에서 초·중·고를 마치고 한국무용을 전공한 후 허현자 교수에게 평생교육을 전공하여 평생교육사 자격증을 취득하였다. 평생교육사 과목과 무용을 접목한 연구와 프로그램을 개발하기 위해 꽃차 다도입문 등으로 인격·기술·학문 등을 닦아 단련된 몸과 마음수련을 쌓았다.

그리고 손은경 교수 와 자올 무용단 이사로 활동하면서 박은하 선생 문하생으로 춤을 게을리 하지 않고 있으며, 현재는 진주검무를 전수받고 있는 중이이다. 앞으로 잠시 중단했던 국가무형문화재 이매방류 살풀이춤을 계속해서 전수받을 생각이다.

   
사진: 이은영 이사장 예술활동 과 꽃차 다도

- 앞으로 바람이 있다

앞으로 문화예술 경영학을 전공하여 문화예술가들과 리터리시(literacy) 예술을 펼쳐나가고 싶다는 바람과 정부정책이 사회·문화예술교육 지원 사업일환으로 방과 후 학교 밖 청소년, 북한이탈주민, 대한민국상이군경, 농산어촌, 등의 문화로부터 소외된 이들을 위한 지원이 폭 넓게 이뤄져 일정량 예술협동조합이 그 역할에 더욱 더 활성화 시켜 나아갈 수 있도록 하는 바람을 갖고 있다.

이은영 이사장 그가 꿈꾸는 바람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응원과 격려로 목표달성을 기대해 본다.

 

   
사진: 이은영 예술인협동조합 이사장

- 이은영 이사장 프로필 -

 서울기독대 무용학 전공

- 백석대학대학원 평생교육

- 현)예술꽃씨앗들의몸짓 대표

- 현)테라페이아 협동조합 대표이사

- 현)자올무용단 부단장

- 현)박은하 무용단 이사

- 진주검무 전수

- 전)은평구 교육콘텐츠 마을강사 대표

- 경기도 작은축제(동두천 축제 기획)외 다수 공연 출연

박종선 편집인 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저널리스트클럽(http://www.kjc24.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