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5.19 일 10:14 연합뉴스,
> 뉴스 > 藝人저널(journal) > 문 화
     
무형유산 속 화합과 상생의 정신, 공연으로 만난다
[240422호] 2024년 04월 22일 (월) 09:39:25 박종선 편집인 겸 기자 kbshdtv@hanmail.net

 

무형유산 속 화합과 상생의 정신, 공연으로 만난다

 

- ‘줄다리기’와 ‘전통연희’ 주제로 2024년 

「전통예능의 품격」 개최(4.26.~27, 5.24.)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원장 윤순호)은 4월 26일(금)과 27일(토), 그리고 5월 24일(금)에 국립무형유산원(전북 전주시) 얼쑤마루 공연장에서 무형유산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정통공연 「전통예능의 품격」을 개최한다.

올해 공연은 국가무형유산 기지시줄다리기를 주제로 한 ‘당겨라 줄! 나누자 복!’과 전통연희를 주제로 한 ‘도는놈 뛰는놈 나는놈’을 선보인다.

4월 26일(금) 오후 7시 30분과 4월 27일(토) 오후 4시 대공연장에서 진행되는 첫 번째 공연인 ‘당겨라 줄! 나누자 복!’에는 국가무형유산 기지시줄다리기보존회의 구자동 보유자 등이 출연하여 줄다리기에 스며있는 단결과 협동의 공동체 정신을 표현한다. 줄다리기 종목이 가지는 의미를 연극 형식으로 풀어낸 이번 공연은, 봄 축제를 앞둔 마을에서 잃어버린 농기(農旗)를 찾아 떠나는 소년의 이야기를 통해 공동체의 개념과 역할이 축소되고 있는 현대사회에서 단결의 정신을 상기시키고, 화합의 기쁨을 함께 나누는 자리가 될 것이다.

* 한 마을을 상징하는 기(旗)로, 중요한 농사일을 하거나 풍년을 비는 마을 행사에 사용된다.

5월 24일(금) 오전 11시와 오후 3시에 소공연장에서 진행되는 두 번째 공연 ‘도는 놈 뛰는 놈 나는 놈’ 에서는 국가무형유산 고성오광대 안대천 이수자 등으로 구성된 ‘연희집단 더(The) 광대’가 풍물, 사자춤, 남사당놀이 등 한국 전통연희의 백미를 한자리에서 선보인다. 특히, 이번 공연은 ‘전북특별자치도 청소년 박람회’의 특별공연으로 진행됨에 따라 무형유산의 차세대 전승 주역인 청소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이끌어낼 것으로 기대된다.

* 전북특별자치도 청소년 박람회(5.23.∼24.): 전북특별자치도 출범에 맞춰 환경, 안전, 진로 등 전북 청소년들의 미래 역량 향상을 위해 개최되는 축제

공연은 전석 무료로 진행되며, 국립무형유산원 누리집(www.nihc.go.kr)에서 각 공연 개최 열흘 전부터 사전 예약이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국립무형유산원 누리집을 확인하거나 전화(☎063-280-1500, 1501)로 문의하면 된다.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은 앞으로도 우리 무형유산의 가치를 국민 누구나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도록 더욱 품격 있는 공연을 지속적으로 기획·운영해 나갈 예정이다.

박종선 편집인 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예인저널(http://www.kjc24.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최근 인기기사
한누리예술협회 홀로 삶을 살아가는 독
일본 나라꽃 벚꽃축제, 이대로 좋은가
튜브수영·드론쇼…'쉬엄쉬엄 한강축제'
이기적인 서울대 졸업생 나라에 득이
2024 꿈의숲 아시아 소리축제 개최
윤석열정부 2년 국민보고 및 기자회견
창경궁에서 해설과 함께 만나는 궁중무
역사·한복·예술 분야 전문가들에게 듣
충무공 이순신 장군 기리며, 모내기를
🎈제31회 종로구민의
藝人저널 소개 | 찾아오시는길 | 민원고발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의정부시 흥선로 63-11 3층 | H.P 010-7689-0909 | 팩스 070-7633-6314
간 별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경기,아53079 | 발행인 : 심남섭 | 편집인 : 박종선 | 등록일자 : 2009-07-2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선
Copyright 2009 발행처 : 한국저널리스트클럽.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bshdtv@hanmail.net